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취업 알선, 취업을 원하면 인공지능을 활용해야] 실업자가 AI를 사용하여 5,000개의 일자리에 지원하고 20번의 인터뷰를 받았다. 신속하게 더 많은 지원으로 더 많은 기회가 찾아온다. 이것은 지난 몇 년간 회사에 부여된 힘의 일부를 되찾는 것이다.

https://futurism.com/the-byte/unemployed-man-ai-apply-5000-jobs-gets-20-interviews

운영자 | 기사입력 2023/11/09 [00:00]

[취업 알선, 취업을 원하면 인공지능을 활용해야] 실업자가 AI를 사용하여 5,000개의 일자리에 지원하고 20번의 인터뷰를 받았다. 신속하게 더 많은 지원으로 더 많은 기회가 찾아온다. 이것은 지난 몇 년간 회사에 부여된 힘의 일부를 되찾는 것이다.

https://futurism.com/the-byte/unemployed-man-ai-apply-5000-jobs-gets-20-interviews

운영자 | 입력 : 2023/11/09 [00:00]

한번의 클릭으로 취업면접 성공

구직 지원은 항상 실망스러운 작업이었으며엄청난 수의 온라인 지원으로 인해 고용주는 그 과정을 그 어느 때보다 더 고통스럽게 만들고 있다.

Wired 보고서에 따르면 AI를 매우 냉소적으로 사용하여 무차별 대입으로 취업을 시도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가 있다그의 이름은 쥴리안 조셉(Julian Joseph)이다.

 

구체적으로 그는 LazyApply라는 도구를 사용하여 "한 번의 클릭으로" 5,000개의 입사 지원서를 작성했으며 약 20개의 취업 면접에 성공했다많은 것처럼 들리겠지만대략 0.5% 정도의 빈약한 성공률이다.

하지만 동시에 그는 구식 방식으로 수백 개의 일자리에 지원한 후 겨우 20번 정도의 면접만을 받았다.

 

조셉은 LazyApply를 언급하며 Wired와의 인터뷰에서 “이 도구가 존재한다는 사실은 그 과정에서 뭔가 문제가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라고 말했다. "나는 이것이 지난 몇 년 동안 기업에 양도되었던 권력의 일부를 되찾는 것이라고 본다."

 

수년간의 경험

물론 LazyApply를 앞으로 일어날 일에 대한 끔찍한 신호로 볼 수도 있다. AI 도구가 예비 고용주에게 압도적인 양의 저품질 애플리케이션을 쏟아 붓고수동으로 신중하게 수행하는 바보를 익사시키게 될 것이다.

 

동시에이 도구는 지원 과정이 얼마나 지루해졌는지를 강조하며지원서에서 동일한 정보를 계속해서 작성하도록 하는 비표준화된 양식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

더 나쁜 것은 고용주가 점점 더 많은 지원자를 처리하기 위해 자동화된 도구 자체에 의존하고 있기 때문에 프로세스가 더욱 불투명해지고 있다는 것이다.

채용 담당자는 지원자가 다른 AI 도구를 사용하여 제출한 지원서를 심사하기 위해 AI 도구를 사용하고 있다.

 

결국 채용 담당자들은 AI 지원 샷건 접근 방식이 이상적이지 않다는 점에 동의한다특히 일자리를 찾는 최고의 방법인 추천을 통한 것과 비교할 때 더욱 그렇다.

그런데 조셉의 경우그는 결국 LazyApply를 통해 계약직 채용 제의를 받았다그러나 그는 AI가 아닌 기존 연결을 통해 Apple과 백악관에서 몇 가지 중요한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공지능, 취업, 면접 관련기사목록
PHOTO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AGILab 뉴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